현대백화점면세점, 역직구몰 ‘H글로벌몰’ 개관 해외 거주 외국인 대상 면세품 온라인 판매 
뷰티누리(화장품신문)
입력 2022-08-10 09:32 수정 2022-08-10 09:34
현대백화점면세점이 해외 거주 외국인 고객을 대상으로 국산 면세품 역직구몰을 선보인다. 

현대백화점면세점은 역직구몰 ‘H글로벌몰’을 오픈한다고 8일 밝혔다. 해외 현지 외국인 고객들이 한국을 방문하지 않더라도 패션·뷰티·건강기능식품 등 면세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후, 설화수 화장품을 비롯해 건기식 브랜드 정관장 등 중화권 고객에 인기있는 국내 브랜드 200여개를 선별했다.

현대백화점면세점은 H글로벌몰을 통해 면세업계 최대 규모인 1만 5000여개 상품을 판매한다.

특히 최근 중국 정부의 봉쇄 조치 장기화로 한국 방문이 어려웠던 중국인 관광객들이 H글로벌몰로 국내 브랜드 제품을 면세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게 됐다.

현대백화점면세점은 역직구몰을 확대하고 고객 맞춤 전략을 위해 해외 현지 전자상거래 업체와 협업도 검토 중이다. 이와 함께 역직구몰 내 입점 브랜드 및 상품 규모를 점진적으로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현대백화점면세점 관계자는 “이번 역직구몰 사이트 오픈으로 해외 현지 고객들이 경쟁력 있는 국내 브랜드 상품들을 보다 편리하게 만나볼 수 있게 됐다”며 “더불어 다채로운 프로모션을 통해 해외 거주 외국인 고객들에게 자사몰을 알릴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뷰티누리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