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코로나 대응, 특허·상표 출원 역대 최고치 경신 중소기업 특허 출원 증가율 대폭 증가, 대기업·대학·공공연 웃돌아
김태일 기자 | neo@beautynury.com 플러스아이콘
입력 2020-10-21 08:47 수정 2020-10-21 08:48
상승.png

포스트 코로나 유망업종에 대응하기 위한 중소기업의 특허 출원 대폭 증가하며 3분기까지 특허·상표출원이 역대 최고치를 경신했다.

특허청은 올해 3분기까지 특허와 상표 출원은 전년 동기 대비 9.4% 증가한 34만 2697건으로, 동일 기간 기준 역대 최고치를 경신했다고 밝혔다. 

중소기업 출원이 3만 8406건으로 10.7% 증가하면서 대기업(4.2% 증가), 대학‧공공연(4.7% 증가)의 증가율을 크게 웃도는 수치를 보여줬다.

상표 역시 14.7% 증가한 총 18만 7533건의 출원 중 중소기업 출원이 6만 2247건을 차지했으며 24.0%라는 비약적인 증가율을 기록하며, 가장 높은 증가세를 유지하였다.

중소기업의 특허‧상표 출원동향을 살펴보면 코로나 19에 대한 신속한 대응과 언택트 기반 경제로의 전환 으로 요약된다.

먼저 특허출원의 경우 바이오기술이 33.5%로 가장 높은 증가율을 보였고, 고분자화학 26.6% 과 의료기술 23.5% 증가로 높은 상승세를 보이면서 의료와 위생분야에 대한 높은 관심이 반영되었다.

언택트와 관련이 깊은 전자상거래 분야의 경우, 중소기업 출원은 총 3391건으로 모든 기술분야 중 가장 많은 출원이 이루어지는 동시에 증가율 역시 22.7%에 달하였다.

특허청 현성훈 정보고객지원국장은 “우리 중소기업의 출원 증가 추세는 코로나 19로 인한 경제적 위기를 지식재산권 경쟁력 강화의 기회로 전환하는 긍정적 신호로 풀이되어 매우 고무적”이라며 “특허청은 국내기업들이 포스트 코로나 유망기술 분야에서 글로벌 지재권을 선점할 수 있도록 지원시책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뷰티누리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전체댓글 0개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