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디지털경쟁력 전년 대비 2단계 상승한 8위 인터넷 소매업 지표 1위, 인터넷 대역폭 속도 2위 등 전반적 상승
김태일 기자 | neo@beautynury.com 플러스아이콘
입력 2020-10-06 08:34 수정 2020-10-06 08:34
인공지능.jpg

스위스 국제경영개발연구원의 디지털경쟁력 평가에서 한국은 인터넷 소매업 매출액 지표 1위, 인터넷 대역폭 속도 지표 2위를 차지하며 전년대비 2단계 상승한 8위를 차지했다. 

63개국 중 8위로 전년 대비 2단계 상승했다. 특히 인터넷 소매업 매출액 지표에서 1위를 차지하며 전년대비 1단계 상승한 3위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스위스 국제경영개발연구원(IMD)이 발표한 ‘20년 세계 디지털 경쟁력 평가에서 한국이 평가대상 63개국 중 8위로 전년 대비 2단계 상승했다고 밝혔다.

스위스 국제경영개발연구원은 디지털 기술에 대한 적응력 등에 대해 지식, 기술, 미래준비도 등 3개 분야 52개 세부 지표를 측정하여 국가별 디지털 경쟁력을 평가하여 발표하고 있다.

미국과 싱가포르는 ‘19년에 이어 1위와 2위를 차지했고 중국은 16위, 일본은 27위를 기록했다.

특히 한국은 지식, 기술, 미래준비도 3개 분야 전체에서 순위가 상승하며 전반적으로 발전된 모습을 보였다.

디지털 변환에 대한 준비 정도를 측정 하는 미래 준비도 분야에서는 세부적으로 전자 참여 지수, 인터넷 소매업 매출액 지표에서 1위를 차지하며 전년대비 1단계 상승한 3위를 기록했다. 

디지털 혁신을 발전시킬 수 있는 역량을 나타내는 기술 분야에서는 인터넷 대역폭 속도 지표가 2위를 기록하며 전년 대비 5단계 상승한 12위를 기록했다, 

새로운 기술을 이해·발견·확장 할 수 있는 역량을 측정하는 지식 분야에서는 연구개발(R&D) 총액, 1인당 총 연구 개발인력 등이 강점으로 기록되며 전년대비 1단계 상승해 10위를 차지했다. 

과기정통부 관계자는 “이번 발표에 대해, 부처간 협업을 통해 기술 개발 및 적용, 여성 연구원, 통신분야 투자 지표 등 경쟁력이 약한 지표에 대해서도 개선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뷰티누리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전체댓글 0개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