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900
 
Home   >   뉴스   >   전체

잉글우드랩코리아, 아마존에 뷰티·퍼스널케어 PB 공급

아마존에 뷰티·퍼스널케어 제품 공급, 이달 내 OTC 생산 돌입

김태일 기자   |   neo@beautynury.com     기자가 쓴 다른기사 보기
입력시간 : 2020-07-16 11:16       최종수정: 2020-07-16 11:18
  • 트위터
  • 페이스북
확대 축소 프린트 메일보내기 스크랩
[이미지] 잉글우드랩_CI.jpg

잉글우드랩코리아가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 기업 아마존에 공식밴더로 지정받아 뷰티·퍼스널케어 제품을 공급한다.

잉글우드랩코리아는 지난 15일 아마존으로부터 뷰티·퍼스널케어 제품의 생산·공급 주문을 받아, 이달 내에 본격적인 일반의약품(OTC) 제품 생산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아마존의 공식 벤더로 지정을 받아 제품 생산을 진행하게 되며, 생산된 제품은 아마존의 자체 브랜드(PB)인 솔리모와 벨레이를 통해 판매된다.

향후에도 스킨케어 및 OTC 품목을 확대해 내년 상반기까지 1천만 개 이상의 제품을 아마존에 공급할 계획이다.

잉글우드랩코리아는 지난해 9월 미국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OTC 실사를 통과했으며, OTC 제품 생산에 특화된 제조사로서는 국내 최대 규모의 업체이다.

최근, 미국 내에서 FDA가 안전성을 입증할 수 없는 OTC 제품의 유통을 강력하게 제재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잉글우드랩코리아에서 생산된 OTC 제품들은 안정적인 수출이 가능한 이유이다.

잉글우드랩코리아 관계자는 “이번 아마존 제품 공급을 필두로 코스트코, 월마트, CVS, 세포라 등 글로벌 주요 대형 유통망에 제품을 공급할 수 있도록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뷰티누리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확대 축소 프린트 메일보내기 스크랩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리플달기

댓글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
홈으로   |   이전페이지   |   맨위로
  • 인터뷰
  • 사람들
  • 자료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