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피알, AI기반 커뮤니티형 플랫폼 구축 데이터 솔루션 기업 스마트마인드와 협업, 차별화된 고객 경험 제공
김민혜 기자 | minyang@beautynury.com 플러스아이콘
입력 2022-09-28 11:00 수정 2022-09-28 11:04
글로벌 D2C 기업 에이피알이 IT기능을 강화하며 AI기반 종합 뷰티 플랫폼 구축에 나섰다. 에이피알은 브랜드들이 입점해 모객을 하는 '시장' 형태의 플랫폼이 아닌, 고객들이 중심이 되어 후기와 고민을 나누는 '커뮤니티' 형태의 버티컬 플랫폼을 추구하고 있다.

에이피알은 창립 이래 8년 간 단 한 차례의 역신장 없이 성장해 지난해 2600억 원의 매출을 달성했다. 에이피알 측은 성공의 배경에 '자사몰' 기반의 D2C 비즈니스가 있었다고 분석하고 있다. 별도의 종합 구매몰에 입점하지 않고, 자사몰 중심으로 고객을 유입시키는데 성공, 축적된 데이터를 기반으로 시장이 원하는 신제품과 리뉴얼을 개발해온 것이다. 에이피알은 자사몰 성장공식에 브랜딩을 더해 뷰티/패션 중심의 5개 브랜드(메디큐브·널디·포맨트·에이프릴스킨·글램디바이오)를 200억~1000억 수준의 브랜드로 성장시켰다. 미디어 커머스 중심으로 일부 품목에 집중하는 모습을 보였던 일부 2세대 D2C 기업과의 차이점이다.

2022년 상반기에만 전년 매출의 70%를 달성하는 성과를 거둔 에이피알은 최근 'IT'에 포커스를 맞추고 있다. 요새 고객들은 단순히 좋은 물건을 사는데 그치지 않고, 제품의 활용도를 극대화시켜 그에 비례하는 만족감을 얻기 원한다. 에이피알이 선택한 해답은 IT에 대한 투자였다.

첫 시작은 올해 3월 론칭한 뷰티 디바이스 브랜드 '메디큐브 에이지알(AGE-R)'을 위한 어플리케이션 '에이지알'이다. AI기반의 큐닥터가 구매 디바이스와 피부 고민 등에 대한 상담을 통해 최적의 사용법/주기를 알려줘, 이용자는 사용 후 상태를 저장하는 '뷰티 클라우드' 서비스를 통해 변화하는 과정을 직접 확인할 수 있다.
 

▲ 에이피알이 제작 중인 커뮤니티형 플랫폼 ‘메디톡(가제)’의 개발화면 (사진:에이피알)

CTO를 선임하고 IT 조직을 확대한 에이피알은 새로운 개념의 뷰티 플랫폼 구축에 나섰다. 고객 중심의 커뮤니티형 플랫폼 '메디톡'은 고객 중심의 후기와 고민을 나눌 수 있는 공간으로 설계된다. 뷰티 디바이스의 IoT 센서 데이터는 물론, 플랫폼에서 나오는 모든 리뷰가 분석돼 고객은 빅데이터 기반의 신속하고 정확한 솔루션을 제공받을 수 있다 

이를 위해, 에이피알은 최근 데이터 솔루션 전문기업 '스마트마인드'와 데이터 플랫폼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 스마트마인드는 SQL(데이터베이스 언어) 하나로 정형/비정형 빅데이터 처리에서부터 AI 개발까지 가능한 플랫폼 'ThanoSQL'을 개발한 기업으로, 향후 빅데이터 분석 및 인공지능, 딥러닝을 활용한 독자적인 기술을 바탕으로 에이피알에 혁신적인 AI 솔루션을 제공할 예정이다.
 

▲ 에이피알·스마트마인드 업무협약 

에이피알 김병훈 대표는 "독립된 브랜드 자사몰 중심으로 한 진정한 D2C 비즈니스는 IT를 더한 버티컬 플랫폼의 완성에 있다"며 "고객들이 모여 자신들의 경험을 토대로 더 혁신적인 제품과 서비스를 누리며, 세계관에서 벗어날 수 없는 비가역성 브랜드를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스마트마인드 이상수 대표는 "에이피알이 추진 중인 데이터 기반의 종합 뷰티 플랫폼 구축에 스마트마인드가 보유한 AI 기술력과 노하우를 적극 제공할 예정"이라며 "이번 전략적 제휴를 통해 에이피알의 혁신적인 플랫폼 구축 협력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뷰티누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
탑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