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리오 ESG 경영 본격화…고고챌린지 동참 ESG 경영 활동 본격 추진을 위한 강한 의지 표명
뷰티누리(화장품신문)
입력 2021-07-19 09:15 수정 2021-07-19 09:17
사진-클리오

클리오가 ESG 경영을 본격화 한다. 이에 따라 클리오는 환경부가 진행하는 생활 속 탈(脫) 플라스틱 실천 운동인 고고챌린지에 전직원이 동참한다고 밝혔다.

고고챌린지(GoGo Challenge)는 플라스틱을 줄이기 위해 ‘하지 말아야 할 일 한 가지’와 ‘해야 할 일 한 가지’를 약속하고 후속 주자를 지목하는 방식으로 진행되며, 탈 플라스틱 전환에 관심이 많은 기업·학계·공공기관 등을 중심으로 지난 1월부터 활발하게 이어지고 있는 환경 운동이다.

클리오는 이번 참여를 통해 재생 플라스틱을 접목한 '지속가능한 디자인 실천' 및 환경을 생각하는 ‘친환경 패키지 도입 확대’ 등을 통해 플라스틱 저감 활동에 앞장서는 기업이 되기로 약속했으며, 화장품 업계의 참여를 확산시키고자 다음 릴레이 주자로 CJ올리브영 구창근 대표이사 및 코스맥스 이병만 대표이사를 지목했다.

클리오는 업계 최초로 탈 플라스틱 및 탄소 절감에 기여하는 재생 플라스틱인 ‘크리스탈 리뉴’ 소재를 화장품 용기에 접목시켰으며, ​매장 및 매대에 적용되는 플라스틱을 80% 이상 절감하는 성과를 보여왔다.

최근에는 종이 소재 친환경 배송 패키지를 적용하여 불필요한 일회용품 포장을 최소화하는 등의 ESG 경영 실천을 위한 노력을 지속하고 있으며 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지원하기 위해 폐 페트병으로 제작된 플리츠마마의 리사이클 에코백을 전 직원들에게 지급하고 플라스틱 사용 줄이기 활동을 위한 다양한 사내 캠페인도 함께 진행하고 있다.

또한 클리오의 고객들에게도 고고챌린지를 알리고 함께 소통하고자 ‘Recycle With CLIO’를 주제로 한 인스타그램 이벤트를 오는 23일까지 진행하며, 이벤트에 참여한 소비자들을 추첨하여 플리츠마마의 리사이클 에코백을 증정한다.

한현옥 클리오 대표이사는 “이번 고고챌린지 참여를 통해 사회적 책임 경영을 강화하고, 탈 플라스틱 실천을 기반으로 한 화장품 업계의 지속 가능한 성장을 선도적으로 이끌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뷰티누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탑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