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전체

잉글우드랩, 2분기 매출 364억원 흑자전환

영업이익 28억원, 전기비 532.5%↑

김태일 기자   |   neo@beautynury.com     기자가 쓴 다른기사 보기
입력시간 : 2019-08-14 11:58       최종수정: 2019-08-14 13:38
  • 트위터
  • 페이스북
확대 축소 프린트 메일보내기 스크랩
잉글우드랩.png

잉글우드랩이 2분기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잉글우드랩은 2분기 매출은 364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41.9%, 전분기 대비 18.9% 증가했다. 또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흑자전환하고 전분기 대비 532.5% 성장한 28억원으로, 영업이익률 7.6%를 시현했다. 당기순이익은 전년동기대비, 전분기 대비 흑자전환한 16억원이다.  

매출 상위권에 위치한 일부 대형 글로벌 화장품사들의 발주 금액이 전분기 대비 50% 이상 증가하는 등 주요 고객사의 주문량이 대폭 늘어나며 매출 상승을 견인했고 신규 고객사의 주문량도 증가했다. 

연결실적에서 매출 비중 11%를 차지하고 있는 잉글우드랩코리아의 매출은 전분기 대비10% 증가한 41억원을 기록했다. 회사는 향후에도 잉글우드랩코리아의 매출과 수익성을 지속적으로 개선시켜 나가기 위해 조직을 재정비하고, 영업력 강화에 주력할 방침이다.

또한 OTC 제품의 미국향 수출을 원하는 고객사에게 제품을 공급하고, 코스메카코리아와 협업을 통한 시너지를 창출하기 위해 미국 FDA OTC(일반의약품) 심사를 진행중이다. 이를 위해 지난 7월에 현장 실사를 받았으며,  회사측은 올 하반기 중 심사를 통과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회사는 “잉글우드랩은 전세계 화장품 규모 1위인 미국 시장에서 OTC 제품을 포함하여 다양하고 우수한 제품 개발 기술력을 가진 제조사로 글로벌 고객사의 인정을 받고 있다”며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글로벌 고객사의 생산 수요에 부응하기 위해 내년 중, 미국 토토와 공장의 생산능력을 2배까지 확충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한편, 2004년 미국에서 설립된 잉글우드랩은 2016년 한국 코스닥 시장에 상장했고, 2018년 코스메카코리아에 인수됐다.
 

관련기사

뷰티누리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확대 축소 프린트 메일보내기 스크랩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리플달기

댓글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
홈으로   |   이전페이지   |   맨위로
  • 인터뷰
  • 사람들
  • 자료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