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전체

중소기업·소상공인에 추경 1조2000억 원 신속 지원

중소기업벤처부 추가경정예산 연말까지 100% 집행 계획

김태일 기자   |   neo@beautynury.com     기자가 쓴 다른기사 보기
입력시간 : 2019-08-08 10:09       최종수정: 2019-08-08 10:11
  • 트위터
  • 페이스북
확대 축소 프린트 메일보내기 스크랩
중소기업벤처부.jpg

추가경정예산의 확보로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지원에 탄력을 받게 될 것으로 보인다.

중소기업벤처부는 추가경정예산 1조2000억 원 확보에 따라 일본 수출 규제 대응, 미세먼지, 강원 산분 들 재난에 필요한 민생지원과 중소기업, 소상공인 지원에 탄력을 받게 됐다고 밝혔다.

추경예산은 먼저 일본의 수출 규제에 대응해 반도체·디스플레이 업종 등 피해 예상 중소벤처기업을 대상으로 기술개발 및 장비운영·시설 자금을 지원한다.
 
중소기업 혁신기술개발(R&D) 사업에 217억원 지원을 통해 대일 무역의존도가 높은 품목을 대상으로 수입대체 등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핵심 부품·소재 관련 장비의 생산시설·설비 확장·구축이 필요한 기업에 대해서는 혁신성장유망자금에 300억원, 기술개발사업화자금 200억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또, 미세먼지 저감 기술개발과 시설에 필요한 자금 등에 신보·기보 출연 1,000억 원을 지원하고, 강원지역 산불 피해 소상공인의 경영 정상화와 재기를 위해 305억 원을 지원한다.
 
포항지역 지진피해 소상공인, 중소벤처기업인을 위해서도 자금지원과 전통시장 주차장 확보 등을 위해 608억원을 지원할 수 있게 됐다.
 
아울러, 대내외 경제여건 악화 등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다양한 지원도 추진할 계획이다.
 
일자리 창출을 위해 중장년 창업자 대상 패키지 지원을 신설해 274억원을 지원하고, 시설 확충 자금 융자 확대에 3,000억 원, 유니콘기업으로의 도약을 위한 펀드도 신설해 500억 원을 지원한다.
 
또, 중소벤처기업의 성장 동력 확충 및 해외진출을 위해 스마트 공장 보급 확대·고도화에 561억 원, 해외수출 마케팅 강화 100억원 , 대중소기업 동반 해외 진출 75억 원 등을 추진한다.
 
영세자영업자·소상공인의 경영애로해소 및 자생력 강화를 위해 소상공인 대상 융자자금 2000억 원 및 지역신용보증재단의 재보증 재원 150억원을 활용한다.
 
중소벤처기업부는 “금번 추경예산으로 소상공인, 중소벤처기업이 신속하게 지원받을 수 있도록 사업 집행절차를 조속히 진행시키겠다”며 “ 추경집행에 소홀함이 없도록 주기적으로 집행을 점검해 2개월 내 추경예산의 75% 이상, 연말까지 100% 이상을 집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뷰티누리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확대 축소 프린트 메일보내기 스크랩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리플달기

댓글   숨기기

독자의견(댓글)을 달아주세요.
홈으로   |   이전페이지   |   맨위로
  • 인터뷰
  • 사람들
  • 자료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