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전체

일상에서 쓰는 화장품, 얼마나 안전할까?

ISO 22716, 공정관리와 검증을 위한 가이드라인

김태일 기자   |   neo@beautynury.com     기자가 쓴 다른기사 보기
입력시간 : 2019-06-11 07:54       최종수정: 2019-06-11 10:57
  • 트위터
  • 페이스북
확대 축소 프린트 메일보내기 스크랩

adult-beautiful-cosmetics-361755.jpg

시중에서 판매되는 화장품은 수분과 더불어 많은 화학성분으로 이루어진다. 대부분의 제품들이 매일 상온의 환경에서 사용되기 때문에 박테리아, 곰팡이, 미생물 감염에 특히 취약하다


제품의 변질을 막기 위해 첨가하는 방부제 중에서는 대중에게 잘 알려지지 않은 환경호르몬이나 화학반응, 알레르기를 유발시키는 성분도 포함된다. 또한, 검증되지 않은 용기, 포장재에 담긴 화장품은 인체에 유해한 환경 호르몬을 방출할 수 있다.


지난 1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소셜미디어 상에서 유행하고 있는 다양한 화장품 제품에 대한 안전관리를 강화하는 업무계획을 발표했다


식약처는 천연·유기농 화장품에 대해 인증제를 시행하는 한편, 의학 전문가와 소비자단체로 구성된 검증단이 광고 제품들을 객관적으로 검증토록 한다는 방침이다


하지만 정책적인 노력과 더불어 소비자 스스로가 화학물질에 노출될 수 있다는 위험성을 인지하고, 안정성이 충분히 검증된 제품을 선택하려는 노력이 요구된다.


최근 K-뷰티가 하나의 트렌드로 자리잡으면서 급격한 시장의 확장과 과열경쟁 속 다시금 화장품 품질과 안전이 화두로 떠오르고 있다. 화장품 안정성 제고를 위해 산업의 안전 기준 또한 강화되는 추세다


이와 같은 규제는 우리나라를 포함한 많은 국가에서 시행되고 있으며, 특히 ISO 22716(GMP:Good Manufacturing Practices)은 해외 수출 기업뿐 아니라 국내 기업에게도 꼭 필요한 인증으로 자리잡았다. ISO 22716은 화장품의 생산, 관리, 저장 및 유통에 대한 체계적인 공정관리와 검증과정을 위한 가이드라인으로, 제품의 생산에서 유통과정까지 제품의 품질 보증에 중심을 두고 있는 표준이다

adult-beauty-cosmetic-1029896 (1).jpg

미국에서는 제품, 포장재뿐만 아니라 온라인으로 판매하는 상품일 경우, 화학 물질에 대한 경고 문구를 기재하도록 하는 캘리포니아 65 법령을 강화했다. 특히, 강화된 규제에 따른 유해성 소송이 다수 제기되고 있어 관련 제조사들 또한 이에 대한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는 실정이다


캘리포니아 주로 수출을 계획하고 있는 기업이나 미국 내 온라인 판매를 진행하는 기업일 경우, 어떠한 화학물질이 제품에 포함 또는 배출되는지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 만일 해당되는 화학 물질이 OEHHA(환경유해성평가국)에서 공개한 발암물질 리스트에 포함되어 있거나 허용노출농도를 초과한다면, 경고 문구 부착을 통해 이를 소비자에게 공지해야 한다.


제품 안전에 대한 표준개발 및 인증서비스를 제공하는 UL은 화장품 안전에 대한 지식과 노하우, 네트워크에 기반한 디지털 솔루션을 기반으로 기업들이 ISO 22716에 따른 제품의 품질과 표준에 부합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UL로고.jpg

UL은 미국표준협회(ANSI)로부터 전 세계 ISO 22716 국제 표준 검사를 위한 공식기관으로 인정받았으며, 과학적 근거에 기반한 안전인증 및 제반 서비스를 통해 기업들이 화장품 제품의 안전성과 투명성을 확보하고, 복잡한 글로벌 규제 환경에서 경쟁력을 높일 수 있도록 도움을 제공한다


UL은 화장품을 포함한 스킨 케어, 아기용품 등 다양한 제품 군을 대상으로, 원료 성분의 순도 및 안정성 분석과 시장규제 요건 준수여부, 소비자 수용성 측정에 이르기까지 제품의 개발, 공급 과정을 아우르는 품질 보증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화장품 성분의 독물시험, 미생물 테스트, FDA에 따른 GMP 검사 과정까지 통합 서비스를 지원하며, 강화된 캘리포니아 법령 65에 대해 제조사 방문 무료 교육 및 컨설팅을 진행하고 있다.


인증 과정에 앞서, UL은 기업들이 직접 제품의 원료와 성분을 찾고, 관련 인사이트를 얻을 수 있는 데이터 베이스를 고안했다


UL 프로스펙터(PROSPECTOR®)는 북미 및 유럽 지역 화학 관련 업체의 90% 이상이 활용하고 있는 원자재 검색 엔진으로, 원자재 및 원료에 대한 전문적인 정보와 구매처를 빠르고 쉽게 찾을 수 있는 온라인 솔루션이다


화장품을 비롯해 플라스틱, 금속, 고분자물질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자재에 대한 기술 및 규제 정보, 구매처 정보 등을 빠르게 찾아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UL 프로스펙터는 강력한 데이터베이스와 검색 기능을 활용해 등록 고객을 대상으로 맞춤형 마케팅 솔루션을 제공하며, 현재 전 세계 4,500개 이상 업체의 262,000 개 이상의 제품에 대한 정보를 갖추고 있다.

 


 
뷰티누리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확대 축소 프린트 메일보내기 스크랩
독자 의견남기기

독자의견쓰기   운영원칙보기

(0/500자)

리플달기

댓글   숨기기

지나니 추천 반대 신고

in-process control=단계공정을 세부공정으로 관리하는 것이죠, ISO22716 진행하는데 제일중요한 부분이죠 (2019-06-11 11:18) 수정 삭제

댓글의 댓글쓰기
홈으로   |   이전페이지   |   맨위로
  • 인터뷰
  • 사람들
  • 자료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