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전체

2018년 새로운 '지식재산 제도' 확인하세요~

4차 산업혁명 분야 특허·디자인 우선심사… 중소기업 특허 연차료 감면 50%로 확대

윤경미 기자   |   yoonkm1046@beautynury.com
입력시간 : 2018-01-12 06:56:00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
확대 축소 프린트 메일보내기 스크랩
특허청(청장 성윤모)이 4차 산업혁명 관련분야 조기 권리화 지원, 중소·벤처기업 지식재산 경쟁력 강화 등을 골자로 하는 ‘2018년 새롭게 달라지는 지식재산 제도·지원 시책’을 11일 밝혔다.

새해 달라지는 지식재산제도는 △4차 산업혁명 관련분야 조기 권리화 지원 △중소·벤처기업 지식재산 경쟁력 강화 △대국민 서비스 개선 등에 중점을 두고 있다.


4차 산업혁명 관련분야 조기 권리화 지원

특허청은 4차 산업혁명 분야에 속한 기업의 특허선점을 지원하기 위해 AI, IoT, 3D프린팅, 자율주행, 빅데이터, 클라우드, 지능형로봇 등 7대 산업분야를 특허출원 우선심사 대상에 포함해 기존 16.4개월이던 심사기간을 5.7개월 수준으로 단축한다. (2018년 상반기 시행)   

또 4차 산업혁명 기술을 활용한 디자인출원을 우선심사 대상에 포함해 기존 5개월이던 심사기간이 2개월 수준으로 감소시켰다. (2018년 1월 시행)


중소·벤처기업 지식재산 경쟁력 강화

중소기업 등에 대한 특허·실용·디자인 연차등록료 감면을 30%에서 50%로 늘리고, 9년차까지 적용되던 감면 기간도 권리존속기간 전체로 확대한다. (2018년 4월 예정)

더불어 스타트업 기업이 필요한 시기에 원하는 IP 서비스를 선택해 지원받을 수 있는 특허바우처(500~2000만원 범위)를 제공한다. (2018년 2월 시행)

중소기업 및 개인이 특허청에 납부한 연간 출원료 및 최초등록료 총액이 기준금액을 초과하는 경우에는 금액규모에 따라 일정비율(10~50%까지 차등)을 인센티브로 제공해 기타수수료 납부 시 이용할 수 있게 했다. (2018년 4월 예정)  


대국민 서비스 개선

전문인력 부족으로 선행기술조사가 어려운 중소·벤처기업 출원인을 대상으로 선행기술조사 결과를 심사 전에 제공하는 시범사업을 실시한다. (2018년 1월 시행)

상표권 설정등록과 함께 일부 지정상품 포기 시, 별도 포기서 제출 없이 납부서에만 그 취지를 기재하여 제출하도록 간소화했다. (2018년 1월 시행)


정인식 특허청 대변인은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4차 산업혁명 분야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고, 중소·벤처기업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정책을 추진해 혁신성장 생태계를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004 붙임 자료_2018 달라지는 지식재산 제도.jpg

 
뷰티누리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
확대 축소 프린트 메일보내기 스크랩
홈으로   |   이전페이지   |   맨위로
  • 인터뷰
  • 사람들
  • 뷰티캠퍼스
  • 자료실